나예원TV 캡처./
나예원TV 캡처./


트로트 가수 나예원이 후배 가수 임영웅의 팬클럽 영웅시대를 위해 후원금을 전달했다.

나예원은 지난 1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방송을 진행했다. 임영웅이 자신의 노래 '가슴은 알죠'를 '사랑의 콜센타'에서 불러준 것에 대해 보답하기 위해 방송을 하게 된 것.

이날 나예원은 "어려운 분들을 위해 열심히 노력하는 가수가 되겠다. 생방송을 하면서 감동의 파도를 치게 해준 영웅시대 팬들과 그 당시 순수한 청년이었던 임영웅이 전 세계에서 알아주는 최고의 가수가 된 걸 축하하고 대견스럽게 생각한다. 영원히 응원한다는 메시지를 주고 싶다"고 밝혔다.

나예원과 임영웅은 과거 스승과 제자로 만나 여전히 끈끈한 유대관계를 형성, 많은 이들에게 큰 감동을 안겼다.

특히 나예원은 이날 방송에서 모은 슈퍼챗 금액을 임영웅 팬클럽 영웅시대를 위해 기부해 훈훈함을 더했다.

앞서 임영웅은 지난 9일 방영된 '사랑의 콜센타'에서 나예원의 '가슴은 알죠'를 열창했다. 그는 애절한 목소리를 바탕으로 짙은 감성 표현과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였다.

'가슴은 알죠'는 나예원의 정식 데뷔 싱글로, 20여 년간 노래 강사로 활동하며 다른 가수의 곡으로 노래했던 나예원이 열정과 소망을 담아 2018년 발표한 곡이다. 임영웅은 과거 나예원의 노래 교실에 참여해 인연을 맺었다.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진(眞)에 오른 임영웅은 훈훈한 비주얼과 심금을 울리는 가창력으로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 현재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 '뽕숭아학당' 등에 출연 중이다.

임영웅은 유튜브로도 활동 영역을 넓히며 독보적인 영향력을 드러내고 있다. 임영웅의 유튜브 채널은 현재 121만 명의 구독자를 돌파한 상태다.

13일부터 본래의 소속사로 돌아간 임영웅의 행보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임영웅의 소속사 물고기컴퍼니는 앞으로의 활동을 두고 전폭적인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