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츠 에스테틱스(대표 유수연, 이하 멀츠)가 ‘깨끗한 피부 미인’ 배우 이민정과 함께 ‘처음부터 울쎄라®’ TV 광고 캠페인을 9월 중순부터 재개한다.

올해 ‘처음부터 울쎄라®’ TV 광고 캠페인은 여성들이 피부관리에 관심을 기울이는 환절기 시즌을 겨냥해 진행된다. 이민정은 광고 캠페인 속에서 NG없이 연기하는 모습과 “한 번에 갈게요”라는 멘트를 통해, 울쎄라®의 효과적인 리프팅 기술력을 은유적으로 표현했다.

이민정의 ‘처음부터 울쎄라®’ 광고 캠페인은 처음 공개된 지난해, 국내 최대 규모의 광고 포털인 영상 광고 전문 사이트에서 크리에이티브 부문 주간 1위를 차지하며 화제성을 입증한 바 있다. 특히 당시 온라인에서는 광고 캠페인 영상이 공개 한 달여 만에 유튜브 300만 뷰를 돌파하는 저력을 보였으며, 이 중 25~44세 여성 층에게 큰 관심을 받은 바 있다.

멀츠 유수연 대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브랜드의 뮤즈 이민정의 TV 광고로 소비자들의 안방을 찾게 되었다. 아름다운 피부를 가진 배우 이민정의 매력과 시너지를 내는 울쎄라®의 TV 광고와 함께 프리미엄 리프팅 기기 울쎄라®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초음파 리프팅 의료기기 울쎄라®는 미국 FDA로부터 허가를 받은 초음파 리프팅 의료기기로 실시간 영상장치기술(MFU-V: Micro-focused Ultrasound with real-time Visualization)을 보유하여 환자 별 피부 두께 및 상태에 맞춰 정확하고 정밀한 에너지를 전달해 맞춤형 시술이 가능하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