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교진♥' 소이현, 바쁜 와중에 딸들과 놀이동산에서 불태웠다...엄마의 힘[TEN★]


배우 소이현이 두 딸과의 일상을 전했다.

소이현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불태웠다”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두 딸은 엄마 소이현과 함께 놀이공원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한편, 소이현은 현재 KBS2 일일드라마 ‘빨강구두’, IHQ 예능 ‘언니가 쏜다’ 등에 출연 중이다.

사진=소이현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