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멜로우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멜로우엔터테인먼트


그룹 소나무의 의진이 멜로우엔터테인먼트에서 새 출발에 나선다.

9일 멜로우엔터테인먼트는 "뛰어난 재능을 갖춘 만능 아티스트 의진과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공식 SNS를 통해 의진의 영입 소식을 공식화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의진은 본명 홍의진으로 활동명을 변경하고 산뜻한 새 출발을 예고해 더욱 기대를 모은다.

홍의진은 2014년 그룹 소나무로 데뷔해 리더 및 메인 댄서로 출중한 춤 실력뿐만 아니라 다재다능한 매력으로 팀의 주축이 되어 활약해 왔다. 2017년 방송된 KBS 2TV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 유닛'에서는 매 경연마다 독보적인 퍼포먼스로 팀을 승리로 이끌며 두각을 드러냈다. 이어 압도적인 득표수로 전체 경연 1위를 차지하며 프로젝트 그룹 유니티의 센터로 활동하기도 했다. 이후 '아이돌 투어'에서는 MC를 맡아 안정적인 진행 실력을 선보였으며, 지난해에는 MBC '복면가왕'에 출연해 보컬 실력으로 호평을 받았다.

멜로우엔터테인먼트는 JYP엔터테인먼트에서 원더걸스, 2PM, 2AM, 미쓰에이 등 주요 아티스트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며 탄탄한 이력을 쌓아온 이정민 대표가 설립한 신생 엔터테인먼트다. 최근에는 히트메이커 작곡가 신사동호랭이와 세계 최대 음반사 유니버설뮤직이 제작한 걸그룹 트라이비의 공동 매니지먼트를 맡는 등 업계에서 입지를 다지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홍의진과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 앞으로 홍의진이 음악 활동은 물론 연기, 예능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솔로 앨범도 준비 중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멜로우엔터테인먼트는 향후 홍의진의 프로필 사진 공개와 더불어 전 세계 팬들과 소통할 수 있도록 아티스트 채널을 오픈할 예정이다. 떠오르는 신생 엔터사 멜로우엔터테인먼트와 전격 손잡은 홍의진의 앞으로의 행보에 기대가 모아진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