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생방송 중 돌발 행동…손가락 욕+스타킹 찢기  [TEN★]


방송인 함소원이 '손가락 욕' 논란에 휩싸였다.

함소원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서 진행된 라이브 방송에서 스타킹을 소개했다.

해당 방송에서 함소원은 스타킹이 얼마나 질긴 지 설명하는 과정에서 스타킹을 찢으려는 시도와 함께 뜬금없이 가운데 손가락을 펼쳐 시청자들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앞서 그는 스타킹 신은 다리를 드러낸 채 볼펜으로 스타킹을 훼손시키는 엉뚱한 행동을 한 바 있다. 다소 과격한 방법으로 제품을 홍보하는 모습에 눈길이 쏠린다.

한편, 18세 연하 중국인 진화와 결혼한 함소원은 슬하에 딸 혜정 양을 두고 있다.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해 사랑 받았으나, 조작 방송 논란에 휩싸이며 방송 활동을 중단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