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SNS 통해 근황 공개
"언제쯤 셀카를 잘 찍을까"
/사진=이찬원 인스타그램
/사진=이찬원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이찬원이 근황을 전했다.

이찬원은 지난 8일 자신의 SNS 계정에 "뭐 하다가 찍은 사진일까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찬원은 실내에서 셀카를 찍고 있다. 그는 무덤덤한 표정을 지은 채 카메라를 응시했다. 다소 애매한 각도에도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이에 이찬원은 "나는 언제쯤 셀카를 잘 찍을까"라고 털어놓았다.

게시물을 본 신인선은 "찬원아 바둑 한 판 둘까? 옷 좋다"라는, 남승민은 "각도 예술이다"라는 댓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찬원은 지난달 25일 신곡 '편의점'을 발매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