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정수-유채원./ 사진=인스타그램
변정수-유채원./ 사진=인스타그램


모델 출신 배우 변정수가 모델로 활동하는 딸 유채원과 우월한 투샷을 남겼다.

변정수는 7일 자신의 SNS에 "엄마 블랙 입으면 안될까? 보는 눈은 같네"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변정수·유채원, 취향까지 같은 우월한 모델 모녀 [TEN★]
사진 속 변정수는 딸 유채원과 똑같은 디자인의 의상을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모델 출신 답게 개성 넘치는 얼굴과 쭉쭉 뻗은 몸매를 가진 모녀의 사진이 감탄을 자아낸다.

변정수는 tvN 새 드라마 '멜랑꼴리아'에 출연한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