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빈./ 사진=인스타그램
이주빈./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이주빈이 물오른 미모를 뽐냈다.

이주빈은 지난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장의 사진을 공개하며 근황을 알렸다.

사진 속 이주빈은 숲속의 여신을 연상케 하는 의상과 다양한 디자인의 가방을 착용하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소멸할 것만 같은 작은 얼굴과 뚜렷한 이목구비가 눈길을 끈다.
이주빈, 물오른 미모로 여신 대열 합류 [TEN★]
이주빈, 물오른 미모로 여신 대열 합류 [TEN★]
이주빈은 tvN '미스터 션샤인'으로 안방 극장에 데뷔한 이후, OCN '트랩', JTBC '멜로가 체질', MBC '그 남자의 기억법', JTBC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등에서 다양한 변신을 시도하며 핫 라이징 스타로 주목 받았다.

현재 넷플릭스 한국판 '종이의 집'(가제) 촬영에 한창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