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배수진 인스타그램
사진=배수진 인스타그램


MBN 예능 '돌싱글즈'에 출연한 배수진이 최준호와 최종 커플이 무산된 가운데, 또 다른 출연자였던 정윤식과 데이트 사진을 공개했다.

배수진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윤식 오빠 차 처음이야♥"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 속에는 정윤식의 차 안에서 셀카를 찍고 있는 배수진의 모습이 담겼다.이어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또 보자구”라는 글과 함께 정윤식과 다정하게 영상을 찍는 모습도 공개했다.
사진=정윤식 인스타그램
사진=정윤식 인스타그램
앞서 배수진은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정윤식과 대창집을 방문한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정윤식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배수진과의 데이트 영상을 올렸다. 정윤식은 “배처음 씨와 첫 대창”이라는 영상에 이어 자신의 차를 타려던 배수진을 불러 세우고 자신이 직접 차 문을 열어줬다. 이에 배수진은 "문 열어주는 남자 처음이에요 감사합니다"라며 고마워 했다.
사진=MBN '돌싱글즈' 방송 화면.
사진=MBN '돌싱글즈' 방송 화면.
한편, 지난 5일 방송된 '돌싱글즈'에서 배수진은 최준호를 선택했지만, 최준호는 결별을 선택했다.

최준호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같이 지내면서 너무 좋은데, 좋으면서도 되게 걱정이 되는 부분들이 생겼다"며 "아이들이 친구처럼 평생을 지낼 수 있을까. 현실을 생각하면 수진 씨한테도 너무 미안한 부분인데 더 감정이 커지기 전에 정리하는 게 좋지 않을까 생각을 한다"고 털어놨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