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 SNS 통해 근황 공개
팬들 커피차 선물 인증샷 게재
"출근하자마자 찰칵"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혜리가 팬들이 보낸 커피차 선물에 감동했다.

혜리는 7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우리 팬들이 이렇게 선물을 보내줬다. 출근하자마자 너무 고마운 마음에 찰칵찰칵"이라고 밝혔다.

또한 "덕분에 너무 행복해요. 오늘도 힘내볼게요"라며 "혜리가 너무너무 보고 싶은 혤갤. 혜리도 보고 싶다. 뿌엥"이라고 전했다.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혜리는 커피차 앞에 선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깜짝 놀란 듯 양손으로 입을 틀어막고 있는가 하면, 손으로 하트를 만들며 팬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특히 혜리는 화장기 없는 얼굴에도 청초한 미모를 유감없이 뽐내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한편 혜리는 KBS 2TV 새 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에 출연한다. 엄혹한 금주령이 내려졌던 조선 후기를 배경으로만 가져온 퓨전 사극으로, '선 넘는' 네 청춘이 우정을 나누고 사랑에 취하며 성장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