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황머리 걔' 방탄소년단 지민, 주황머리가 가장 잘 어울리는 아이돌 1위 선정


방탄소년단 지민이 주황머리가 가장 잘 어울리는 아이돌 1위에 선정됐다.

지난 8월 26일 오후 5시부터 9월 1일 오후 3시까지 뮤빗(Mubeat)에서 진행된 '주황머리가 가장 잘 어울리는 아이돌' 선정 투표에서 지민이 총 6만 3056표를 얻어 40.5%의 지지율로 1위에 올랐다.

지민은 2015년 방탄소년단 네 번째 미니앨범 '화양연화 파트 2'의 타이틀곡 '런(RUN)' 활동 당시 주황색 염색 헤어로 폭발적 반응으로 '런지민'이라는 수식어를 얻으며 인기 견인 역할을 해냈다.

이후 MBC 가요대전 연말 시상식에서 주황색 헤어로 '퍼펙트 맨'(Perfect Man, 원곡:신화) 커버 무대를 통해 단연 돋보이는 존재감과 파워풀한 퍼포먼스, 퍼펙트힌 라이브 보컬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를 뜨겁게 달구며 연관 검색어까지 등장, '주황머리 걔' 혁명을 일으켰다.

지민은 현재까지 '주황머리 걔'의 레전드 주인공으로 그 역사가 깊다. 특히, BTS의 '채널 십오야' TV출연 당시 '주황머리 걔'를 알고 있음이 밝혀져 당시 폭발적 반응이 어땠는지 짐작케 했다.

최근 '버터' 콘셉트 포토를 통해 무지개색 헤어로 세계적 반응을 모으는 등 어떤 색상도 찰떡같은 소화로 '광개토 팔레트'라 불리는 지민은 특히 주황색 헤어의 대표 주자로 현재까지도 '주황머리' 하면 첫 번째로 떠오르는 불변의 아이돌로 손꼽히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