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아이유 인스타그램
사진=아이유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근황을 공개했다.

아이유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발란스 balance”라는 멘트와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민소매 상의에 점퍼를 걸친 아이유의 모습이 담겼다. 서른살을 앞둔 그의 성숙한 분위기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아이유는 이병헌 감독의 영화 '드림',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영화 '브로커’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