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기./사진제공=상영이엔티
이민기./사진제공=상영이엔티



배우 이민기가 신생 기획사 상영이엔티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상영이엔티는 2일(오늘) 종합엔터테인먼트사(社)로서의 출범을 공식화했다. 더불어 독보적인 매력과 탄탄한 연기력을 지닌 이민기와 전속 계약을 체결, 회사와 함께 도약을 예고해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민기는 영화 '연애의 온도', '퀵', '몬스터', 드라마 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JTBC '뷰티 인사이드', OCN '모두의 거짓말' 등에서 활약하며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줬다. 최근에는 JTBC 새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를 촬영 중이며 영화 '사흘'의 개봉을 앞두고 있는 상황으로, 새로운 둥지에서 어떤 행보를 그려낼지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무엇보다 상영이엔티는 다년간 쌓아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안정적인 매니지먼트 시스템을 아티스트들과 스태프들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이에 각자가 본연의 활동과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