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웅 작가(위)의 신작/ 사진=마운틴무브먼트 제공
박기웅 작가(위)의 신작/ 사진=마운틴무브먼트 제공


배우 겸 화가 박기웅의 신작이 완판을 기록했다.

박기웅은 과거 조소 강사를 할 만큼 탄탄한 기본기를 가진 작가로 잘 알려져 있다. 하지만 여기에 안주하지 않고 계속된 도전으로 실력뿐만 아니라 스타성을 겸비한 작가로 거듭나고 있다.

그가 인물화에 이어 새로 선보인 작품 ‘Flex Ki park I - frog’가 완판 신화를 이어갔다. 박기웅의 신작은 집안에 두면 복이 들어온다는 금 개구리를 변신시킨 유화 작품으로, 화려한 색감이 돋보인다. 기존 작품과 전혀 다른 화풍으로 같은 작가가 그린 작품이라고 하기 어려운 만큼 새로운 도전이라 더욱 눈길은 끈다.

이번 작품은 완성한 직후 판매가 완료됐고, 액자 등 후반 작업 없이 콜렉터에게 건네졌다. 박기웅 작가는 두 번의 개인 전시회를 통해 이미 실력을 입증한 데다가 이어지는 완판 행진으로 화제성과 스타성까지 겸비한 대세 작가로 거듭났다.

지난 3월 화가로 데뷔한 박기웅은 최단기간 ‘한국회화의 위상전’ 특별상인 K 아트상을 수상한 것에 이어 3개월만에 두 번째 전시회까지 성공리에 마치는 등 화가로서 성공적인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