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원, SNS 통해 근황 공개
"이런 데도 있네"
/사진=정동원 인스타그램
/사진=정동원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정동원이 여유로운 일상을 공유했다.

정동원은 지난 29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동원은 수족관 속 물고기를 바라보고 있다. 그는 벙거지에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얼굴을 다 가렸는데도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했다. 특히 정동원은 "이런 데도 있네 (신기)"라는 글을 덧붙이며 순수미를 뽐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정동원은 지난 5월 5일 솔로 앨범 '내 마음속 최고'를 발매했다. 최근에는 영화 '소름'에 캐스팅돼 본격적인 연기자 활동에 돌입했다. 현재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 '뽕숭아학당' 등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