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영지./ 사진=인스타그램
허영지./ 사진=인스타그램


카라 출신 허영지가 샤론스톤을 빙의한 듯 도발적인 포즈를 취해 보였다.

허영지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화려한 조명이 나를 감싸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허영지, 샤론스톤 빙의?…도발적인 다리 꼬기 [TEN★]
허영지, 샤론스톤 빙의?…도발적인 다리 꼬기 [TEN★]
사진 속 허영지는 한 촬영 현장 계단에서 다리를 꼰 채 앉아있다. 짧은 치마 사이로 드러난 각선미가 눈길을 끈다. 특히 영화 '원초적 본능'에서의 샤론스톤처럼 도발적인 표정과 포즈가 인상적이다.

허영지는 카라 출신으로 여러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