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윤정, 60일 아들과 첫 집앞 나들이...백만원대 명품 유모차 끌고[TEN★]


안무가 배윤정이 아들과 첫 집앞나들이를 나섰다.

배윤정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재율이 첫 집앞 나들이.. 아직 너무 어려 유모차 불안했는데.. 역시 좋은 제품은 다르네유. 재율아 날 풀리면 자주 나오자"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윤정은 62일 아들과 유모차를 끌고 외출을 한 모습.

한편 배윤정은 11살 연하 남편과 결혼해 최근 득남했다.

사진=배윤정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