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별./ 사진=인스타그램
가수 별./ 사진=인스타그램


가수 별이 근황을 전했다.

별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수줍게 근황을 전해보아요. 아이들 사진 말고 내 사진 찍는 것도 이게 얼마 만인지. 오늘 전 스케줄이 있어서 나왔는데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하하♥' 별, '애셋맘' 비주얼 이러면 반칙이지 [TEN★]
사진 속 별은 블라우스에 트위트 베스트, 스커트를 맞춰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여기에 롱부츠로 가을 분위기를 물씬 풍겼다.

특히 별은 변함없는 동안 미모와 쭉뻗은 각선미를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별은 2012년 하하와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