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에비뉴엘 월드타워점에서 개최


김연아가 우아한 패션과 고혹적인 자태를 뽐내 화제다.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디올(Dior)’은 파인주얼리 및 타임피스의 앰버서더 김연아가 지난 20일 오픈해 행운의 주얼리 로즈 드 방 컬렉션을 선보인 디올 럭키 참 팝업 스토어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날 김연아는 디올 2021 가을-겨울 여성 컬렉션으로 코디 했다. 이너로 화이트 코튼 포플린 퍼프 슬리브 블라우스를 착용, 블랙 울 실크 페플럼 뷔스티에와 튤 프릴 미디 스커프를 매치하여 여성스러우면서도 우아한 패션을 연출했다. 여기에 블랙 울트라글로시 페이턴트 까나쥬 카프 스킨 레이디 디올 백 또는 화이트 라떼 까나쥬 램스킨 레이디 디올 백과 화이트골드, 마더오브펄, 오닉스, 다이아몬드 소재로 구성된 로즈 드 방의 롱 네크리스 등으로 포인트를 주어 화려하면서도 고혹적인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또한, 김연아가 참석한 디올의 팝업 스토어에서는 ‘나만의 행운의 주얼리를 찾아서’라는 컨셉으로 로즈 드 방 컬렉션의 모티브인 별에 착안하여 우주를 옮겨 놓은 듯한 특별한 공간으로 꾸며져 신비로운 분위기를 더했다.

한편, 럭키 참 팝업 스토어는 8월 20일부터 9월 2일까지 롯데백화점 에비뉴엘 월드타워점 1층에서 진행된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