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배우 한예슬이 남자친구와 떠난 미국 여행의 추억을 공개했다.

한예슬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MY LITTLE PARADISE”라는 멘트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수영장에서 빨강색 비키니 상의에 같은 색의 긴 바지를 입은 채 선배드 위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한예슬의 모습이 담겼다. 그의 늘씬한 몸매와 넘치는 볼륨감이 감탄을 자아낸다.

이와 함께 한예슬의 남자친구의 모습도 공개됐다. 하얀색 의상에 흰 모자를 쓴 그의 왼쪽 약지 손가락에는 커플링이 빛나고 있다. 다만 한예슬의 손에는 커플링이 보이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한예슬은 10살 연하의 배우 출신 비연예인 류성재와 공개 연애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