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배우 지소연이 행복한 브런치 타임을 가졌다.

25일 지소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만나면 시간 모자라는 멤버. 아침 일찍부터 만나서 맛있는 거 먹으면서 이야기하는 것만으로도 큰 힐링이네요. 음식이 너무 맛있어서 식단 조절하는 거 잊어버리고 먹어버렸잖아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지인들과 함께 브런치 타임을 갖고 있는 지소연의 모습이 담겼다. 럭셔리한 샴페인과 함께 고가의 명품 가방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는 “좋아하는 사람들과 #샴페인브런치 했어요. 논알콜로요. 원래도 술을 안 마시지만 이렇게 스파클링이 찰떡궁합인 메뉴들과 함께 하려고 #논알콜와인 들고 다녀요”고 덧붙였다.

한편, 지소연은 2017년 배우 송재희와 결혼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