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토코페디아' TV쇼서 상큼 + 러블리 매력..포토카드 5분만에 매진!


방탄소년단 뷔가 완벽한 조각미모와 피지컬뿐 아니라 사랑스러운 매력까지 겸비해 전 세계 팬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24일 모델로 활동중인 인도네시아 최대 전자 상거래 기업 토코페디아(Tokopedia)’ 창립 12주년을 맞아 진행한 TV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뷔는 트렌디한 올 데님 착장에 지난 방송에서 아기 천사 태로스라는 새로운 별명을 얻으며 팬들로부터 뜨거운 사랑을 받았던 사랑스러운 펌 헤어 스타일로 등장해 환호를 받았다.

지난 방송에 이어지는 영상으로 간단한 인터뷰 후 풍선 다트 게임을 진행했고, 뷔는 첫 번째 주자로 나서 활약했다. 다트핀을 던지기 위해 의자에서 일어선 뷔는 눈에 띄는 쭉 뻗은 긴 팔다리에 완벽한 피지컬을 선보여 팬들에게 설렘을 안겼다. 또 평소 화려한 이목구비, 조각 미남으로 유명한 뷔는 뽀글거리는 헤어 스타일로 인해 특히 귀엽고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해 반전 매력을 뽐내며 감탄을 자아냈다.

앞서 한 시상식 무대에서도 뒤돌아 서서 풍선을 터뜨려 팬들을 놀라게 한 바 있는 뷔는 이번에도 역시 단 한 번 만에 적중시켜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전 방송에서 뷔가 다트핀을 던진 후 풍선을 터뜨렸는지에 대한 장면은 공개되지 않은 채 방송이 끝나 궁금증을 자아낸 바 있다.
방탄소년단 뷔, '토코페디아' TV쇼서 상큼 + 러블리 매력..포토카드 5분만에 매진!
지켜보던 멤버들은 와 포물선 잘그렸어. 신기해”, “와 되게 잘 던진다”, “사랑해”, “되게 예술적이지 않았냐?” 등의 멘트로 칭찬을 아끼지 않아 흐뭇함을 안겼다. 팬들은 뷔가 시크하고 여유롭게 던지는 다트핀에 집중했고, 가볍게 날아가 풍선을 터뜨리는 모습에 또 한번 반했다는 후문이다.

토코페디아공식 계정은 지난 23일 판매됐던 뷔 포토 카드는 단 5분 만에 매진됐다고 밝혔다. 뿐만 아니라 주문하려는 팬들의 접속 폭주로 인해 어플리케이션이 다운되는 등 주문에 어려움을 겪기도 해 막강한 인기를 입증했다.

한편 지난달 영국 음악 매체 ’NME’동남아시아에서 가장 인기 있는 BTS멤버는 뷔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아시아 프린스 뷔의 독보적인 인기를 집중 조명한 바 있다. 당시 조사에서 베트남, 인도네시아, 태국 등에서 높은 점유율을 보이며 가장 인기 있는 멤버로 분석해 눈길을 끌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