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세븐 인스타그램
사진=세븐 인스타그램


가수 세븐이 리즈 시절로 돌아간 듯 청순한 미모를 자랑했다.

세븐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가내리고 #음악이흐르면 #사랑했어요 #보러오세요"라는 글과 함께 셀카를 게재했다.

사진 속 세븐은 대충 찍었지만, 잘생긴 얼굴을 뽐냈다. 리즈 시절로 돌아간 듯 청초한 비주얼이 눈길을 끈다.

세븐은 뮤지컬 '사랑했어요'에 출연 중이다. '사랑했어요'는 고(故) 김현식의 명곡들로 만들어진 쥬크박스 뮤지컬로 성공한 싱어송라이터의 사랑 이야기를 통해 공감을 불러일으키고 뜨거운 청춘을 회상할 수 있게 해주는 작품으로 호평 받고 있다.

특히 세븐은 오는 28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해 바쁜 일상은 물론 공개열애 중인 배우 이다해와의 애정 넘치는 전화 통화도 공개할 예정이라 관심을 모으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