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안현모 인스타그램
사진=안현모 인스타그램


통역사 겸 방송인 안현모가 도회적 매력을 뽐냈다.

안현모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hall I compare thee to a summer’s day.. 여름이 끝나다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안현모는 남편이 대표이사로 있는 브랜뉴뮤직의 역삼동 신사옥 옥상에 있다. 하늘색 패턴이 들어간 화이트 원피스를 입은 안현모의 모습과 맑은 하늘, 그리고 도심 풍경이 어우러져 마치 화보를 연상시킨다. 안현모의 단아하고 세련된 미모는 눈길을 사로잡는다.

SBS 기자 출신인 안현모는 2017년 브랜뉴뮤직 대표 라이머와 결혼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