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여빈, SNS 통해 근황 공개
김태리와 여유로운 일상
/사진=전여빈 인스타그램
/사진=전여빈 인스타그램


배우 전여빈과 김태리가 만났다.

전여빈은 지난 23일 자신의 SNS 계정에 해시태그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전여빈은 김태리와 함께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볼에 바람을 넣은 채 입술을 쭉 내미는 등 깜찍한 표정을 지어 보였다. 특히 전여빈과 김태리의 귀여운 매력과 빛나는 미모가 돋보여 훈훈함을 더했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최고의 여배우들", "내 심장 도둑들", "나 심장마비 걸려서 죽어", "최애들이 한 자리에", "귀엽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전여빈은 최근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실무진이 새롭게 설립한 신생 기획사 매니지먼트mmm으로 이적했다. 현재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글리치'를 촬영하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