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사진=인스타그램
함소원./ 사진=인스타그램


함소원이 과감한 비키니 패션을 자랑했다.

함소원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 너무 먹었어요. 혜정이가 다행히 가려주었네요"라며 "오후에 수영복 다시 입어봐야지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함소원은 딸 혜정 양을 안고 거울 셀카를 찍고 있다. 특히 노란색 비키니를 입은 함소원은 야식을 먹고도 군살 하나 없는 몸매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18세 연하 중국인 진화와 결혼한 함소원은 슬하에 딸 혜정 양을 두고 있다.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해 사랑 받았으나, 조작 방송 논란에 휩싸이며 방송 활동을 중단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