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민효린 인스타그램
사진=민효린 인스타그램


배우 민효린이 동안 미모를 뽐냈다.

민효린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야되는데"라는 글을 남겼다. 함께 게시한 사진 속 민효린은 자택에서 거울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카메라에 담는 모습이다. 작은 얼굴과 또렷한 이목구비는 마치 인형 같다. 잡티 없이 투명한 피부도 눈길을 사로잡는다. 민효린의 뒤로 보이는, 한쪽 벽면에 꽉 들어찬 붙박이 장식장에는 값비싼 가방들이 가득있다. 고급스러운 집안 인테리어에 가방이 소품처럼 보여 더욱 럭셔리한 분위기를 배가한다.

민효린과 그룹 빅뱅의 태양은 2018년 결혼했다. 이들 부부가 거주하는 아파트는 지난해 완공된 곳으로,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이곳은 최근 100억원대에 거래됐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