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수연 인스타그램
사진=서수연 인스타그램


사진=서수연 인스타그램
사진=서수연 인스타그램
배우 이필모의 아내 서수연이 신박한 아이템을 공유했다.

21일 서수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오는 날도 산책 가능합니다 어른용도 찾아 보려고요. 편한 어린이 세상"이라는 멘트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독특한 디자인의 노란색 우비를 쓰고 있는 서수연의 아들 담호 군의 모습이 담겼다. 귀여운 병아리 같은 비주얼의 담호 군의 우비에는 역시 병아리 그림이 그려져 있어 보는 이들의 입가에 미소를 띄웠다.

한편, 이필모·서수연 부부는 TV조선 연애 리얼리티 '연애의 맛'을 통해 만나 2019년 2월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 담호 군을 두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