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PTD'댄스로 꽉 채운 올림픽 주경기장...틱톡도 핫인기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Permission to Dance'('PTD') 틱톡 영상 속 남다른 춤 실력으로 올림픽 주 경기장을 가득 채웠다.

20일 방탄소년단은 공식 틱톡(TikToc)에 지민의 고유 해시테그인 #Jimin과 함께 ‘어디서나 함께 춤춰 볼까요?’라는 제목의 댄스 동영상을 공개했다. 서울 잠실 올림픽 주 경기장에서 촬영된 해당 영상에서 지민은 흰색 라운드 반팔 티셔츠와 데님 팬츠. 여기에 흰색 스니커즈를 매치해 청량하고 순수한 매력으로 팬들을 설레게 했다.

특히 버킷햇과 마스크를 썻음에도 지민의 작은 얼굴과 훈훈한 비주얼은 감춰지지않고 세련미까지 퓽겨냈다.
방탄소년단 지민, 'PTD'댄스로 꽉 채운 올림픽 주경기장...틱톡도 핫인기
지민은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음악에 맞춰 유연한 강약 조절, 끊임없이 움직이는 스텝과 손동작을 연결해 물흐르듯 안무를 이어나가 메인댄서의 수준 높은 춤스킬을 유감없이 선보여 감탄을 자아냈다.

지민은 영상 말미에 안무를 마치고 바닥에 앉은 뒤 뒤로 누우며 다리를 ‘브이’ 모양으로 만들어 귀여운 장꾸력(장난꾸러기)으로 팬들을 웃음짓게 했다.

해당 영상이 공개되자 아랍의 연예 매체인 셀럽스 아라빅(Celebs Arabic)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특별한 애정을 표현했고, 팬들 역시 ‘역시 살살춰도 메인댄서 다운 환상적 춤선’, ‘다 가려도 숨길 수 없는 잘생김’, ‘귀여운 장꾸’, ‘마스크로 얼굴이 다 가려지다니 얼굴 진짜 작음’ 등 열렬한 호응을 보이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