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코미디언 홍현희가 더욱 예뻐진 근황을 공개했다.

홍현희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 없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화관을 쓴 홍현희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화관과 더불어 꽃 귀걸이에 꽃이 프린팅 된 의상까지 온통 꽃으로 치장해 화려함의 극치를 보였다. 꽃에 둘러쌓인 듯한 홍현희는 최근 걷기운동과 식단조절을 통해 16kg을 감량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날렵한 턱 선과 작은 얼굴, 선명한 이목구비가 드러나 그야말로 '긁은 복권'으로 재탄생 했다.

한편,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과 결혼한 홍현희는 최근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와카남)에 출연해 "최대 몸무게가 70kg이었으며, 현재는 공복에 54kg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