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쿨 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쿨 유리 인스타그램


쿨 유리가 미국에서의 근황을 공개했다.

유리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행엔 노브라 #육아엔 노브라 뭐 입을까 고민하다가 오늘은 원피스. 아이들까지 케어하다 보니 여행 중엔 역시 간편한 룩이 딱이죠~ 노브라인데 티 안 나서 좋아요 신세계 경험 중 ^^ 아이 키우시는 분들 적극 추천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반팔 원피스에 모자, 선글라스를 착용한 유리의 모습이 담겼따. 보기만 해도 시원해보이는 의상과 밝은 미소, 늘씬한 각선미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유리는 2014년 골프선수 겸 사업가 사재석과 결혼해 슬하에 세 자녀를 두고 있다. 현재 미국으로 이민, LA에 거주 중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