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규리, 의미심장한 글 게재
"가만히 좀 놔두지"
/사진=박규리 인스타그램
/사진=박규리 인스타그램


그룹 카라 출신 배우 박규리가 심경을 토로했다.

박규리는 지난 19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을 남겼다. 그는 "참 아무리 생각해도 살기 힘든 세상이네. 가만히 좀 놔두지"라고 밝혔다. 특히 박규리는 늦은 밤, 의미심장한 속내를 드러내며 팬들의 걱정을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박규리는 동원건설 회장의 장손인 송자호 큐레이터와 공개 열애 중이다. 현재 서울 강남구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진행 중인 뮤지컬 '사랑했어요'에 출연하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