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이지혜가 뱃속 아이를 향한 사랑을 표했다.

이지혜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태교는 1도 못하는데 알아서 잘 크고 있는 우리 둘째. 미안하고 고마워. 건강하게 있다가 만나자 #종아리 라인 #각선미 #발도 이뻐 #임신 6개월 #워킹맘 #체력 방전 #벌써 숨이 차네 #노산 #젊을 때 낳자 #사랑해"라고 글을 적었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는 뱃속 아이의 초음파 사진이 보인다. 다리와 다리 뼈가 초음파 사진에서 보인다. 뱃속에서 건강하게 크고 있는 기특한 아이를 향한 엄마 이지혜의 미안한 마음과 사랑이 모두 느껴진다.

이지혜는 2017년 세무사 문재완 씨와 결혼해 슬하에 딸 하나를 두고 있으며, 현재 둘째를 임신 중이다. 이지혜·문재완 부부는 SBS '동상이몽2'에 출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