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희, SNS 통해 근황 공개
"이미 포기입니다"…왜?
/사진=최희 인스타그램
/사진=최희 인스타그램


방송인 최희가 육아 현장을 공개했다.

최희는 19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편의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피드 박제 요청으로 여기에도"라며 입을 뗐다.

공개된 영상에는 최희의 딸이 보행기를 탄 채 빙글빙글 돌고 있다. 이에 최희는 "마치 퇴근길 우리네 모습 같다. 터덜 터덜하면서도 계속 도는 게 웃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요즘 '맴맴'이라고 계속 그러던데, 우리 집 아기 매미다. 애기 빨래 널려있고, 서랍장 입 나와 있고, 기저귀만 입혀 놓은 찐 육아의 현장"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내 피드 톤앤매너는 이미 포기다. 그냥 패턴 대잔치"라고 덧붙였다.

한편 최희는 지난해 4월 비연예인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그는 현재 E채널 '맘 편한 카페2'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