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선 열일에 반한 오또맘 "미쳤..아 진짜 이뻐"[TEN★]


배우 김희선이 아름다운 비주얼을 발산했다.

18일 김희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열일"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희선은 메이크업을 받는 모습이 한창이다.
김희선 열일에 반한 오또맘 "미쳤..아 진짜 이뻐"[TEN★]
김희선의 사진에 유명 인플로언서 오또맘은 "미쳣...아 진짜이뻐요 와"라며 찬사를 보냈다.

김희선은 올해 45세다. 지난 2007년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현재는 tvN '우도주막'에 출연 하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