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그룹 핑클 출신 배우 성유리가 반려견과의 행복한 일상을 공유했다.

성유리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아 심장 아포"라는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는 성유리의 반려견 모습의 모습이 담겨있다. 보드라운 감촉과 쫑긋 솟은 앙증맞은 귀, 동그란 눈과 코까지 심장에 '좋은 무리'가 갈 만큼 귀엽다. 임신한 성유리에게 반려견을 보는 것만으로도 힐링과 좋은 태교가 될 듯하다.

성유리는 2017년 프로골퍼 안성현과 결혼했으며, 현재 쌍둥이를 임신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