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우, SNS 통해 악플러 저격
"뭐하는 사람이야?"
/사진=김지우 인스타그램
/사진=김지우 인스타그램


배우 김지우가 악플러를 공개 저격했다.

김지우는 17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악의적으로 보낸 DM이 담겨 있다. 한 누리꾼은 "황비홍인 줄 알았어요. 머리 심으셔야 할 듯. 심각하네요"라고 밝혔다. 이에 김지우는 "참내. 어찌 아셨을까? 내 어릴 적 별명 황비홍 맞는데?! 뭐 하는 사람이야? 이런 인간은"이라며 분개했다.

게시물을 본 방송인 서동주는 "아 진짜 찌질하다"라는, 방송인 박슬기는 "모자이크도 아깝다"는 댓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앞서 김지우는 SNS를 통해 "죽다 살아난 자. 이런 날씨에는 더 음식 조심하셔야 해요"라며 음식을 잘못 먹고 탈이 난 사실을 공개한 바 있다.

한편 김지우는 2013년 셰프 레이먼 킴과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