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소유진 인스타그램
사진=소유진 인스타그램


배우 소유진이 아들과 함께한 행복한 일상을 공개했다.

소유진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기 전에 침대에 누워서 뒹굴뒹굴하다가 용희랑 찍은 사진. 언제 이렇게 컸지 우리 뱅용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소유진과 장남 백용희 군의 모습이 닮았다. 모자는 나란히 눈을 감고 침대에 누워있는가 하면, 해맑은 미소를 띄고 있다. 똑 닮은 이목구비는 물론, 눈웃음마저 비슷한 모자의 훈훈한 모습이 미소를 짓게 한다.

소유진은 2013년 요리연구가 겸 사업가 백종원과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