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란, SNS 통해 근황 공개
"살림요정 한주부 짱"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영란이 남편 한창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장영란은 지난 16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슬기로운 집콕생활. 퇴사 후 요리에 청소에 빨래에 살림요정 한주부 짱짱짱"이라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창이 고기를 굽고 있다. 그는 아내를 대신해 살림을 도맡아 하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이에 장영란은 "누가 차려준 음식. 그 맛은 꿀맛"이라며 "소소한 행복. 오늘도 감사합니다"라고 알렸다.

한편 장영란은 2009년 한의사 한창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