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문희경./사진제공=생각엔터테인먼트
배우 문희경./사진제공=생각엔터테인먼트


배우 문희경이 생각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17일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 측은 “문희경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연기뿐만 아니라 가수 활동에도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문희경은 1987년 제8회 MBC 강변가요제 대상의 영광을 안으며 연예계에 데뷔, 드라마 ‘내 인생의 황금기’, ‘아이리스’, ‘장미빛 연인들’, ‘위대한 유혹자, ’며느라기‘에서 내공 깊은 연기를 보여주는 것은 물론, MBN ‘보이스트롯’과 ‘트롯파이터’를 통해 남다른 노래를 향한 애정을 선사하며 배우 외에 가수로의 도전도 이어갔다.

현재는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2’에서 양석형(김대명 분) 엄마 조영혜 역으로 열연 중이다.

특히 문희경은 2007년 영화 ‘좋지 아니한가’로 제10회 부산영평상 여우조연상을 수상하며 연기자로서 탄탄한 입지를 굳히는 것은 물론, MBC ‘복면가왕’, JTBC ‘힙합의 민족’ 출연에 이어 ‘보이스트롯’에선 결승 5위까지 진출해 수준급 보컬 실력을 자랑하기도 했다.

문희경의 새 보금자리가 된 생각엔터테인먼트에는 김호중과 한혜진, 손호준, 서인영, 소연, 홍록기, 한영, 정호영, 아웃렛(OUTLET, 박성연 안성훈 영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인 가수, 방송인 그리고 배우들이 소속되어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