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신영, 김다비 신영포차에서..."우리 조카들 시국 좋아지면 노니라"[TEN★]


코미디언 김신영의 부 캐릭터인 가수 둘째이모 김다비가 일상을 전했다.

김신영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조카들 시국 좋아지면 노니라"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신영이 둘째이모김다비로 변신해 인삼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한편 둘째이모 김다비는 타이틀곡 '주라주라', '오르자' 등을 발표하며 화제가 되고 있다.

사진=김신영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