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방탄소년단 지민./


방탄소년단 지민이 팬 헌정곡 'sarang'(사랑)을 만들어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지민은 지난 10일 "늦게 알아서 미안해요. 진심으로 감사해요"라는 글과 함께 '사랑'의 영상을 캡쳐해 게시했다.

'Sarang'(사랑)은 지난해 지민의 26세 생일(10월 13일)을 맞아 베트남 팬들이 공모를 통해 만든 창작 애니메이션과, 지민의 무대 영상 및 팬들의 생일서포트 등 감동의 순간을 모아 만든 뮤직 비디오다.

공개 당시 감미로운 멜로디와 지민 사랑이 담긴 한국어 가사는 전세팬들의 가슴을 울리며 눈물샘을 자극했다.

'사랑'은 지난 9일 진행된 200명 한정 온라인 팬미팅 이후 뜨거운 관심사로 급 부상했다.

팬미팅 당시 한 팬이 "지민 오빠 생일때 베트남 아미들이 팬송 'Sarang'(사랑)이라는 노래를 만들었는데 알고 있나요" 라는 질문을 하자 지민은 "끝나고 꼭 찾아 보겠다"고 답했으며 다음날, 위버스 포스트를 통해 감사의 마음을 담아 인증한 것이다.

약 10개월 만에 지민에게 닿은 감동의 현장에 전세계 감동 팬 반응이 폭발했다.
"늦게 알아서 미안해"…방탄소년단 지민, 10개월 만에 닿은 베트남 팬들의 '헌정곡'
팬들은 "지민이 꼭 알기 바랬는데 너무 행복해요", "아름다운 가수와 팬 사랑에 눈물나", "마음 알아주고 표현해주는 감동 슈스", "가사처럼 하고 싶은대로 다 하기를" 등 열렬한 반응이 이어졌다.

이에 'Sarang'(사랑)을 제작한 베트남 팬들도 트위터 해시태그 #ThankyouJimin 으로 지민에 화답했으며 'sarang'은 베트남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 2위에 오르는 화제를 이끌었다.

"우리 모두 각자 다른 환경과 상황에 처해 있지만 이 순간 만큼은 '괜찮다'라고 서로 위로해주면 좋겠다"라는 지민의 과거 인터뷰 내레이션으로 시작하는 이 영상은 지난 8년간 팬들에게 지민이 보여준 모습에 대한 사랑과 믿음 그리고 응원으로 가득 찬 곡이다.
"늦게 알아서 미안해"…방탄소년단 지민, 10개월 만에 닿은 베트남 팬들의 '헌정곡'
"늦게 알아서 미안해"…방탄소년단 지민, 10개월 만에 닿은 베트남 팬들의 '헌정곡'
"우리는 너의 빛이 되고 곁에 있어", "네 좋아하는대로 해", "네가 괜찮다면 우리도 괜찮아", "사랑은 우리에게 힘", "네가 웃기만 하면 우리는 괜찮아", "우린 끝까지 함께 할거야"등의 가사로, 항상 지민의 행복을 먼저 바라는 팬들의 소중한 마음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여기에 애니메이션으로 표현된 지민과 팬을 상징하는 '삼색 고양이'는 동화같이 아름다운 창작 영상에 감동을 더했으며, 지민의 포스트 이후 조회수가 급상승 중이다.

'사랑'을 제작한 베트남 팬베이스 '라이브 포 지민스 보컬'(LIVE FOR JIMIN'S VOCAL)은 올해도 지민의 생일을 기념해 미니앨범 팬 헌정곡을 준비하고 있다고 전해 팬들의 기대가 더욱 커지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