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미주 인스타그램
사진=연미주 인스타그램


사진=연미주 인스타그램
사진=연미주 인스타그램
배우 연미주가 탄탄한 몸매와 함께 ‘홈트 여신’의 면모를 보였다.

연미주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타이트한 운동복 차림으로 홈 트레이닝에 매진하고 있는 모습을 공개했다. “코로나 때문에 그동안 게을리했던 운동 다시 시작”이라고 적었지만, 배에 선명한 복근은 물론 군살이라고는 없는 보디라인이 돋보인다.

연미주는 반려견과 함께 집에서 운동을 하면서도, 고난도 자세를 취하며 흐트러짐 없는 모습을 보여 ‘자기관리 끝판왕’이라는 반응을 이끌어냈다.

드라마 ‘연인’, ‘헬로! 애기씨’, ‘그저 바라보다가’, ‘태양의 신부’, ‘또 오해영’, ‘내 남자의 비밀’ 등 수많은 작품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은 연미주는 최근작인 ‘왼손잡이 아내’로 시청자들과 만났다. 티앤아이컬쳐스에는 연미주뿐 아니라 배우 윤기원, 곽지민, 이태원, 서혜린 등 다채로운 연기파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