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류이서 인스타그램
사진=류이서 인스타그램


가수 전진의 아내 류이서가 일상의 소소한 순간을 공유했다.

류이서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우리 포도 아빠 등 뒤에서 얼굴만 빼꼼. 너무 귀여워서 엄마 녹아용"이라고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영상에는 전진의 등 뒤에 꼭 붙어있는 반려견의 모습이 보인다. 류이서·전진 부부는 포도, 잭슨이라는 이름의 반려견들을 키우고 있다. 얼굴만 빼꼼히 보이는 귀여운 반려견의 모습은 류이서에게 '엄마 미소'를 짓게 한다.

승무원 출신 류이서는 지난해 전진과 결혼했으며 SBS '동상이몽2'에 출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