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0cm·51kg' 경리, 드러낸 목선+셀프 윙크 '치명적 매력' [TEN★]


'170cm·51kg' 경리, 드러낸 목선+셀프 윙크 '치명적 매력' [TEN★]
'170cm·51kg' 경리, 드러낸 목선+셀프 윙크 '치명적 매력' [TEN★]
사진=경리 인스타그램
사진=경리 인스타그램
그룹 나인뮤지스 출신 배우 경리가 여신 미모를 뽐냈다.

경리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리본끈만 보면 머리에 해보는 1인"이라는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서 경리는 러플 장식이 있는 시스루 연보라 니트에 진주 목걸이를 했다. 머리끈을 발견한 건지 머리를 내추럴하게 묶어 올려본다. 아름다운 목선과 어깨 라인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함께 올린 영상에서 경리는 차로 이동 중인 듯하다. 블랙 빅리본 머리띠를 하고 윙크를 하며 매혹적인 매력을 뽐낸다.

경리는 지난 6월 종영한 JTBC 드라마 '언더커버'에 출연했다. 경리는 최근 인스타그램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며 170cm에 51.5~52kg의 몸무게를 유지한다고 밝혔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