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 = 한예슬 인스타그램


배우 한예슬이 해변에서 망중한을 즐겼다.

한예슬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별다른 코멘트 없이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한예슬은 해변에 앉아 있는데, 하얀색 상의에 핫핑크 하의를 매치해 청량감을 살렸다. 특히, 살짝 노출된 한예슬의 왼쪽 등 부위 상처 흉터가 시선을 끈다. 앞서 한예슬은 의료사고로 인해 등 부위 회복되지 않는 흉터를 얻었다.

한편, 한예슬은 배우 출신의 10살 연하 류성재와 공개 열애 중이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