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코미디언 홍현희가 남편 제이쓴과 다정한 모습을 공개했다.

홍현희는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 없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잠옷 차림으로 찍은 다정한 셀카가 담겼다. 어플 효과로 두 사람의 얼굴에는 반짝이는 팩이 올려진 듯한 모습이 연출됐다. 앞서 걷기운동과 식단조절을 통해 16kg을 감량했다고 밝힌 홍현희는 제이쓴 옆에서 더욱 여리여리한 비주얼을 뽐냈다. 특히 사랑스러운 표정이 그의 귀여운 매력을 배가시킨다.

한편,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과 결혼한 홍현희는 최근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와카남)에 출연해 "최대 몸무게가 70kg이었으며, 현재는 공복에 54kg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