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이윤미 인스타그램
/사진 = 이윤미 인스타그램


배우 이윤미가 럭셔리한 아침을 즐겼다.

이윤미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친정 부모님께 애들 맡기고 짐 싸기전 혼자 여유 좀 부려봅니다"라며 "앞으로 지금보다도 좀 더 바쁠 예정이라 이 순간 하나하나 최대한 즐기고 애들과 열심히 놀아주고 건강도 열심히 챙겨야지요"라고 적고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 이윤미 인스타그램
/사진 = 이윤미 인스타그램
사진에서 이윤미는 머리에 수건을 두르고 음료를 마시며 여유로운 아침을 맞이한 모습이다. 이윤미 뒤로 보이는 시티뷰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윤미는 2006년 작곡가 겸 가수 주영훈과 결혼해 슬하에 세 딸을 두고 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