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집사부일체'서 막내로 맹활약
JTBC 드라마 '인간실격'서 '딱이' 역
예능, 드라마 종횡무진
유수빈./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유수빈./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유수빈의 전성시대가 열렸다.

거침없는 예능 태아로 혹독한 신고식을 치르며 SBS '집사부일체' 새로운 막내로 합류한 유수빈은 매회 넘치는 끼를 발산하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고 있다. 새내기 답게 열정 넘치는 모습으로 어떤 상황에서든 앞장서서 활약하고 있어, 앞으로 보여줄 예능감에 더욱 관심이 주목된다.

뿐만 아니라 오는 9월 첫 방송되는 JTBC 10주년 특별기획 드라마 '인간실격'에도 출연하며 예능과는 다른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인간실격'은 인생의 내리막길 중턱에서 문득 '아무것도 되지 못했다는 것'을 깨닫는, 빛을 향해 최선을 다해 걸어오던 평범한 사람들의 이야기다.

극 중 유수빈은 한 번도 보통의 삶에서 벗어나 본 적이 없어 답답한 청춘 '딱이' 역을 맡는다. 순주라는 여자애 같은 본명 대신 딱이라는 별명으로 불린다. 그는 수고하고 무거운 짐을 진 자들에게 궁극의 쉼터 같은, 불행조차 평범하게 만드는 특별한 능력을 지닌 보통의 인물을 연기해 공감을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올 하반기, 예능과 드라마를 넘나들며 다채로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유수빈이 보여줄 앞으로의 활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