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연, 이수근 위해 야식 제조
남다른 요리 실력 대방출
"소고기 냉채 만들어드렸어요"
/사진=박지연 인스타그램
/사진=박지연 인스타그램


개그맨 이수근의 아내 박지연이 남다른 요리 실력을 뽐냈다.

박지연은 30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남편 오늘의 야식"이라며 "'아는 형님' 촬영 끝나고 오신 남편. 소고기 냉채 만들어드렸어요"라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에는 박지연이 직접 만든 소고기 냉채가 담겨 있다. 형형색색의 채소 위에 가지런히 놓여있는 소고기가 군침을 자극한다. 무엇보다 깔끔한 접시에 정갈한 플레이팅이 돋보인다. 박지연은 밤늦게까지 고생한 이수근을 위해 야식을 만드는 등 달달한 애정을 자랑했다.

한편 박지연은 2008년 12세 연상의 이수근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